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공단보도자료

Home > 공단소개 > 알림마당 > 공단보도자료
  • 글자 크기
  • 글자크기 크게보기
  • 글자크기 기본
  • 글자크기 작게보기
  • twitter 트위터에 공유하기 새창으로 열림
  • facebook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새창으로 열림
  • 페이지 인쇄 새창으로 열림
공단보도자료 상세화면 게시판 입니다.
공단보도자료 내용보기
제목 2022년 상반기 전국 생활권 주요교차로 교통환경 개선 결과
작성자 박지현  등록일 2022-07-29
조회수 548
첨부파일

◎ 담당부서 : 안전기획처장 정일섭 (033-749-5200), 안전연구원 김명종 (033-749-5209)
◎ 언론담당 : 소통홍보처 대리 박지현 (033-749-5087, jihyun.park@koroad.or.kr)
◎ 배포날짜 : 2022. 7. 29.(금)
◎ 보도일시 : 배포 후 즉시


전국 생활권 주요교차로 교통환경 개선 결과,
통행속도 15.2% 향상으로 연간 956억원 경제적 편익 발생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이주민)은 국정과제인 ‘국민이 안심하는 생활안전 확보’의 일환으로 2022년 상반기 생활권 주요교차로 41개소의 교통환경 개선사업을 수행한 결과를 29일 발표했다.

도로교통공단은 경찰, 지자체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노인·어린이 보행사고 다발지를 포함한 상가, 아파트 밀집지역 등 생활권 주요교차로에서 특정시간대에 정체 및 교통사고가 많이 발생하는 교차로 41개소를 선정하고 신호체계 및 교통안전시설 등을 점검했다.

공단은 이번 점검에서 교통분석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신호주기 및 연동체계 등이 불합리하게 운영되는 교차로를 우선 개선하였고, 교통섬 설치 및 횡단보도 이설 등의 개선안을 도출했다.

교통환경이 개선된 교차로 주변의 차량 속도는 15.2% 향상(24.0km/h→27.6km/h)되고, 지체시간은 19.8% 감소(133.5초/km→107.0초/km)하여, 개선 효과를 금액으로 환산할 경우 통행시간비용 절감액 등 연간 약 956.6억원의 경제적 편익이 발생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또한, 교통안전성은 시뮬레이션(SSAM*) 분석 결과 약 13.3% 향상 될 것으로 나타났다.

* 미국 연방도로관리청(FHWA)에서 개발된 모형으로, 교통시뮬레이션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도로에서의 차량 상충을 분석하여 교통안전성을 측정하는 대리안전척도모형

공단은 2022년 하반기에도 생활권 주요교차로 39개소를 대상으로 개선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 높은 개선대책을 수립하여 지체시간 감소와 함께 교통사고 감소와 예방에 기여하는 교통안전의 선두기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