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공단보도자료

Home > 공단소개 > 알림마당 > 공단보도자료
  • 글자 크기
  • 글자크기 크게보기
  • 글자크기 기본
  • 글자크기 작게보기
  • twitter 트위터에 공유하기
  • facebook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페이지 인쇄
공단보도자료 상세화면 게시판 입니다.
도로교통공단, 배우 양택조와 함께 「교통약자 배려 캠페인」 공익광고 촬영 진행
작성자 박지현  등록일 2020-11-24
조회수 142
첨부파일

[도로교통공단_보도자료] 배우 양택조와 교통약자 배려 캠페인 촬영.hwp  다운로드

[도로교통공단_보도자료] 배우 양택조와 교통약자 배려 캠페인 촬영.pdf  다운로드

[도로교통공단_사진자료] 배우 양택조와 교통약자 배려 캠페인 촬영 (1).jpg  다운로드

[도로교통공단_사진자료] 배우 양택조와 교통약자 배려 캠페인 촬영 (2).jpg  다운로드

도로교통공단은 지난 21일 경기도 파주시 목동동에서 배우 양택조 (82세)와 ‘교통약자 배려 캠페인’ 공익광고 촬영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은 운전자의 작은 배려가 교통약자에게는 안심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

중추 역할을 맡은 양택조 씨는 지난해 도로교통공단으로부터 고령자 교통안전 홍보대사로 위촉 된 후 고령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함께 해오고 있다.

이번 공익광고의 주요 콘셉트는 ‘영화 같은 일상’으로, 교통약자들이 도로 위에서 느끼거나 경험하는 여러 상황들을 영화의 한 장르처럼 리얼하게 보여주며, 교통약자의 안전을 위해 운전자의 배려가 매우 중요하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골목길에서 나오다 차에 놀라는 아이들, 차를 피하기 위해 뛰는 노인, 차들이 빨리 달리는 도로를 건너지 못하고 움츠려 있는 장애인 등 교통약자 시선에서 위험천만한 상황들을 보여준다.

이날 촬영장에서 양택조 씨는 “누군가에겐 평범한 일상이 누군가에겐 영화같은 일상이 될 수 있습니다”라는 멘트와 함께 운전자들에게 교통약자를 보호하는 배려운전의 중요성을 전했다. 또한,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의미 있는 공익광고 촬영을 할 수 있어서 기쁘 다”며 “앞으로도 교통안전 홍보대사로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힘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도로교통공단 우진구 홍보처장은 “도로 위에서 일어날 수 있는 아찔한 상황을 영상에 담아 운전자들의 배려운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며 “이번 캠페인 영상을 통해 교통약 자를 배려하는 안전운전이 생활화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