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공단보도자료

Home > 공단소개 > 알림마당 > 공단보도자료
  • 글자 크기
  • 글자크기 크게보기
  • 글자크기 기본
  • 글자크기 작게보기
  • twitter 트위터에 공유하기
  • facebook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페이지 인쇄
공단보도자료
도로교통공단 VR기술로 첨단교육센터 구축
작성자 박지영  등록일 2017-12-26
조회수 934
첨부파일

보도자료_첨단교육센터.hwp  다운로드

첨단교육센터(보도자료용).jpg  다운로드

도로교통공단 VR기술로 첨단교육센터 구축
- 4차 산업혁명시대 대비한 새로운 교통안전 교육의 기반 마련 -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정순도)은 최근 경기, 부산, 광주 등 3개지역에 VR(Virtual Reality·가상현실)기술, 모션센서기술, 4D시뮬레이션을 총망라한 첨단교육센터를 개소했다고 26일 밝혔다.

첨단교육센터는 기존의 이론 및 영상 콘텐츠 강의와 더불어 현실감과 몰입감을 주는 체험형 교육을 제공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으며, HMD(Head Mounted Display·가상현실헤드셋)를 장착한 4D모션시뮬레이터를 갖춰 고화질 360도 영상 VR 체험으로 몰입도 높은 교통사고 상황을 체험해 볼 수 있다.

특히, 운전모듈(핸들, 브레이크, 액셀 등)을 장착하여 스스로 작동하고 개별적인 점수를 채점하는 상호작동방식(Interactive Method)을 도입하였으며, 상호작동방식은 사용자의 경험을 창출한다는 점에서 일방적으로 구현된 시뮬레이션과는 차이가 있다.

이번에 제작한 체험콘텐츠는 어린이 보행안전, 자전거 안전운행, 시내도로 안전운전, 고속도로 안전운전 등 4편이며, 특히 최근 그 심각성이 대두된‘졸음운전’의 위험성과 일상생활 속에서 어린이들이 직면할 수 있는 다양한 상황들도 현실감 있게 체험해 볼 수 있다.

체험을 마치면 개인별 점수를 확인할 수 있고 관찰자 시점에서 안전행동 유무를 각 상황별로 리플레이하여 살펴볼 수 있어 자신의 운전 습관을 되돌아 볼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김남윤 도로교통공단 미래교육처장은“공단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새로운 첨단기술을 적극 수용하여 보다 현실적이고 효과있는 교통안전교육 콘텐츠를 만들어 나갈 것이며, 첨단교육센터는 정규 교육과정의 교육생뿐만 아니라 국민개방형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끝)

* 담당 : 교육본부 미래교육처 진동규(033-749-532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