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공단보도자료

Home > 공단소개 > 알림마당 > 공단보도자료
  • 글자 크기
  • 글자크기 크게보기
  • 글자크기 기본
  • 글자크기 작게보기
  • twitter 트위터에 공유하기
  • facebook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페이지 인쇄
공단보도자료
터널·교량 교통사고 치사율, 전체 교통사고 2배 이상
작성자 박지영  등록일 2017-12-06
조회수 198
첨부파일

보도자료_교량 및 터널 교통사고 치사율 2배 이상 높아.hwp  다운로드

발표회 장면.jpg  다운로드

교통안전시설 점검 장면.jpg  다운로드

터널·교량 교통사고 치사율, 전체 교통사고 2배 이상

- 국민권익위, 경찰청 등과 지난 3년간 교통사고 실태분석 결과 -
- 5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회관에서 교통안전시설 개선방안 발표 -
- “교량·터널 등 교통사고 다발지점 612곳과 1,396개 시설물 개선” -

□ 국내 도로의 터널과 교량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치사율이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보다 2배 이상 높고,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 치사율은 무려 5배 이상 높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이에 따라 정부는 터널·교량과 도로변 공작물 충돌로 인한 교통사고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 이들 교통사고 다발지점에 대한 안전시설을 대폭 개선·보완하기로 했다.

□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정순도)은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 및 경찰청(청장 이철성)과 공동으로 최근 3년간(‘14~’16년) 발생한 교통사고 실태를 분석한 결과, 터널과 교량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치사율(100건당 사망자수)은 각각 4.59명, 4.21명으로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 2.02명에 비해 2배 이상 높으며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 치사율은 10.66명으로 5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 도로교통공단은 국민권익위, 경찰청 등과 함께 5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개최한 ‘2017년 교통안전시설 개선방안 발표회’에서 교량·터널과 도로변 공작물 충돌로 발생한 교통사고 현황과 문제점 등 실태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발표회는 도로교통 운영을 담당하는 기관과 지방자치단체, 국토관리사무소, 한국도로공사 등 도로 안전관리를 담당하는 기관이 참석해 터널·교량 및 도로변 공작물 교통사고의 문제점을 공유하고 취약지점의 교통안전시설을 개선해 교통사고 피해를 줄이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 도로교통공단은 이날 발표회에서 터널 112곳과 교량 102곳, 도로변 공작물 398곳 등 612곳과 1,396개 도로교통 안전시설에 대한 개선 및 보완작업에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 터널(112곳) : 도로선형 및 도로시설 개선(142개), 교통안전시설 개선(259개), 조명 및 대피시설(35개) 등 총 473개 사항
√ 교량(102곳) : 도로선형 및 도로시설 개선(81개), 교통안전시설 개선(325개), 교통안내체계 개선(10개) 등 총 452개 사항
√ 도로변 공작물(398곳) : 공작물 제거?이설(38개), 교통안전시설 보강(160개), 시인성 개선(253개), 도로구조 개선(18개) 등 총 471개 사항

특히, 국민권익위는 이날 발표회를 통해 관계기관과 개선방안을 공유해 2018년까지 개선방안을 적극 시행해 줄 것을 권고하고,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개선방안에 대한 이행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 이번 실태조사에 따르면, 터널 교통사고는 최근 3년간 1,712건이 발생해 79명이 숨지고 3,997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교량 교통사고는 3,681건이 발생해 155명이 숨지고 6,953명이 부상했다.

도로종류별로 보면, 터널 교통사고는 특별광역시도 34.5%, 고속도로 23.9%, 시군도 17.9% 순이며 교량 교통사고는 특별광역시도 47.7%, 시군도 23.6%, 일반국도 13.1% 순으로 발생했다.

기상상태별로는 비가 오거나 흐린 날 보다도 맑은 날(터널 86.7%, 교량 80.5%)에 교통사고가 더 많이 발생했다.
차종별로 보면, 터널 교통사고는 승용차 66.0%, 화물차 18.2%, 승합차 5.3% 순이며 교량 교통사고는 승용차 66.6%, 화물차 16.1%, 기타 5.3% 순으로 발생했다.

법규위반 내용별로 분석한 결과, 전체 교통사고의 주된 사고 요인이 ‘안전운전 불이행·신호위반(67.7%)’인데 비해 터널·교량 교통사고는 ‘안전운전 불이행·안전거리 미확보’(터널 89.3%, 교량 85.4%)로 나타났다.

□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는 최근 3년간 11,067건이 발생해 1,170명이 숨지고 14,795명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도로종류별로 보면 시군도 33.3%, 특별광역시도 25.4%, 일반국도 17.3% 순으로, 도로선형별로는 직선도로 평지 61.9%, 굽은 도로 평지 15.9%, 굽은 도로 내리막 7.1% 순으로 발생했다.
노면상태별로는 포장 건조 75.9%, 포장 습기 19.1%, 포장 결빙 2.8% 순으로 발생했다.
기상상태별로는 비가 오거나 흐린 날 보다도 맑은 날 교통사고(75.6%)가 더 많이 발생했으며, 차종별로 보면 승용차 66.0%, 화물차 14.3%, 이륜차 7.1% 순으로 발생했다.
법규위반 내용별로 분석한 결과,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는 ‘안전운전 불이행’이 95.7%로 나타났다.

□ 도로교통공단 관계자는 “이번 실태조사를 토대로 도로교통안전 관계기관 및 지자체 등과 긴밀하게 협력·소통하여 교통안전시설 개선을 추진하여 안전한 도로환경이 조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

* 담당자 : 안전본부 교통안전처 유영선(033-749-5212)

top